2017년 11월22일 수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5일(癸丑)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술이 문제인 사회! 잘못된 음주문화 바로잡자
글쓴이 임병철 (qzpm0611@naver.com)
2017-06-16, 17:57:17조회수 : 227
술이 문제인 사회! 잘못된 음주문화 바로잡자

기온이 높아지면서 심야시간대 112신고 건수가 증가하고 있다.
또 다시 주취자와의 전쟁이 시작되지나 않을까 심히 걱정스럽다.
늦은 시간까지 술을 마시고 거리를 배회하는 주취자의 고성을 창문 너머로 쉽게 들을 수 있는 시기가 온 것이다.
매년 여름철만 되면 술로 인해 일선 경찰의 업무는 크게 증가한다.
업주와의 술값 시비와 택시비 미지급 등으로 인한 다툼은 물론 주취자간의 폭행과 만취해 도로에 쓰러져 잠을 자고 있다는 112신고가 큰 비중을 차지한다.
일선 지구대와 파출소는 주취자의 막무가내식 행동으로 인해 분주하고 소란스럽다.
그동안 우리사회가 주취자의 잘못에 대해 너무 관대하게 처벌해 왔기 때문에 술만 마시면 무서울 것이 없을 정도로 용감해 지는 주폭이란 단어가 생겨나게 된 것이다.
서민들의 애환을 달래주는 소주 한잔은 스트레스를 풀고 정을 두텁게 하는 효과도 있지만 주취상태에서 일으키는 강력사건이나 가정폭력, 음주운전 등 술로 인해 낭비되는 사회적 비용 또한 크다. 한 해동안 수 조원에 이른다는 통계를 보니 안타까운 현실이다.
만취해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해 전혀 기억을 하지 못하거나 거리에 쓰러져 잠을 자다가 경찰의 도움을 받아본 적이 있다면 언젠간 불행한 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스스로 자신의 음주습관을 되돌아보고 절제하길 바란다.
술로 인해 일어나는 사건사고는 그 숫자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없을 정도로 많다.
술자리의 분위기를 못 이겨 자신의 주량보다 과하게 마신 경우 큰 불행으로 이어질 수 있고 후회한다고 해도 이미 되돌릴 수가 없게 된다.
술자리는 즐거운 마음으로 시작해야 마무리가 좋다. 함께 술을 마시는 상대방을 존중하고 예의를 지킨다면 분위기는 더 좋아질 것이다.
자신의 건강을 해치지 않을 만큼 적당한 양을 적당한 시간에 걸쳐 마시는 음주습관을 기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술을 마시는데도 올바른 주법이 있는 것이다. 아무런 생각없이 술을 마시고 무작정 술을 권하는 것은 올바른 음주문화가 아니다..
한 사람의 잘못된 음주습관은 자신과 가족에게 직접적인 고통을 주지만 모든 국민에게도 그 피해가 돌아간다.
공권력을 무시하는 행위나 다른 사람을 불안하게 하는 주폭같은 행위에 대해서는 지금보다 더 무겁게 처벌해야 하고 주취자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시설의 설치 또한 중요하다.
술로 인해 일어나는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면 우리는 지금보다 훨씬 더 안전한 사회를 살아가게 될 것이며 경제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술을 즐기는 애주가들은 자신의 음주습관을 돌아보고 잘못된 점이 있다면 자신의 안전과 가족의 행복을 위해 스스로 고쳐 나가자.
예천경찰서 임병철

목록 글쓰기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