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2월24일 토요일    단기 4351년 음력 1월9일(丁亥)
어린이 &
어린이학교소식

일상생활 속 탄소 절감 노하우 기록

기사전송 2017-12-20, 21:04:19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강북초, 환경부 ‘기록장 공모’ 장관상
6주간 플러그 뽑기 등 실천방안 담아
강북초-탄소발자국기록장


대구 강북초등학교는 지난달 20일 환경부에서 주최하는 탄소발자국 기록장 쓰기 공모전에서 우수학교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또 우수학생 부분에서 4명(금상 4학년 전예림, 은상 2학년 심현욱, 4학년 박서진, 동상 3학년 최준현), 우수교사 1명(교사 김현아)이 장관상을 수상했다.

강북초등은 여름방학 동안 6주간에 걸쳐 환경 기후 · 환경 네트워크 홈페이지에서 주간 일기장에 저탄소 생활을 기록했다.

탄소발자국 기록장 쓰기는 다양한 생활 속 실천수칙을 통해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와 오염물질을 줄이고 저탄소사회를 구현하는데 의미를 두고 있다.

적극적으로 아이와 함께 참여한 박서진 학생의 학부모는 “강북초등학교는 환경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지도하고 있다. 처음에는 방법을 잘 몰랐지만 지금은 플러그 뽑기, 전등 끄기에 참여하는 재미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시골 텃밭에서 미국까지! 초보 꼬마농부의 환경 지킴이 이야기’의 주제 보고서를 써 금상을 받은 4학년 전예림 학생은 “일상생활 속에서 탄소를 줄이기 위해 우리가 실천할 수 있는 것들에 대해 꾸준히 관심을 가지다 시골 작은 텃밭 거름을 만드는 장치를 생각하게 됐다. 앞으로도 환경보호를 위해 계속 노력해 글로벌 환경지킴이가 되겠다”고 말했다.

신경식 강북초등 교장은 “나와 현재만 생각하는 것이 아닌 우리와 후손, 미래를 생각하는 저탄소 생활 실천이야 말로 학교에서 꼭 가르쳐야할 과제다”고 말했다.

여인호기자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