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25일 목요일    단기 4350년 음력 4월30일(壬子)
문화음악.미술

탈모 고민까지 해결…업그레이드된 갤러리

기사전송 2017-05-10, 22:01:09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박물관이야기-제이더블유작품 손잡고 복합문화공간 오픈
장르·지역성 연연하지 않는
열린 전시공간으로 운영 계획
20170510_120940
제이더블유 작품을 갤러리와 두피건강 등의 복합문화공간으로 문을 연 제이더블유 작품 (jw zakpoom)의 박재우(좌) 대표와 고금화(우) 대표.
그림과 카페 그리고 탈모제품?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조합이 한 공간에서 조우한다. 카페를 겸하는 갤러리에서 탈모 제품까지 아우르는 것. 이는 대구 중구 방천시장 맞은편 달구벌대로에 자리 잡은 복합문화공간 ‘제이더블유 작품(jw zakpoom)’의 독특한 정체성이다. 이 독특한 공간은 북성로 공구거리에서 복합문화공간 ‘박물관 이야기’를 운영하고 있는 고금화 대표와 두피고민으로 평생을 두피건강을 파고든 박재우 제이더블유 작품(jw zakpoom)대표가 의기투합해 최근에 문을 열었다.

- 콘셉트가 독특하다. 어떻게 시작됐나?

“‘그림이나 탈모제품은 모두 누군가의 ‘공감’을 목표로 한다. 그 점에 주목하고 두 분야를 하나의 공간에서 만나도록 했다.”(고 대표)

- 공간은 어떻게 구성되나?

“1층과 지하로 구성돼 있다. 1층은 주 전시장과 판매 상담을 위주로 하고, 지하는 아트상품과 전시를 겸하면서 세미나나 각종 모임 등의 단체손님을 위한 카페로 활용된다.”(박 대표)

- 그림과 탈모제품이라는 전혀 다른 두 분야의 조합은 의외다.

“작품과 탈모제품을 한 자리에서 전시·판매하는 공간은 ‘제이더블유 작품’이 전국 최초다. 이런 조합이 탄생한 배경에는 내 개인사가 한몫했다.”(박 대표)

-어떤 내용인가?

“나는 12살부터 탈모가 시작됐다. 그때부터 놀림의 대상이 되었다. 상처가 많았다는 말이다. 나 뿐 아니라 대부분의 탈모를 안고 있는 사람들은 크든 적든 상처를 안고 살아간다. 이들에게 그림이라는 예술 공간에서 힐링하며 잠시나마 마음을 쉬게 하고 싶었다.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탈모 상담도 진행하니 일석이조다.”(박 대표)

- 어떤 제품을 판매하게 되나?

“제이더블유 바이오(jwbio)에서 생산되는 모든 탈모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다.”(박 대표)

- 전시는 어떻게 진행되나?

“개관전으로 ‘달9벌大作(대작)’전이 진행되고 있다. 이후부터는 초대전을 개인전 위주로 진행하고 전시도 한 달 단위로 비교적 길게 할 계획이다.”(고 대표)

- 작품 판매에도 중점을 둔다고 들었다.

“전시와 작가와 콜렉터의 연결이 동시에 진행된다. 지역의 유수기업이나 큰손 콜렉터를 선정해 전시 중인 작품을 구입하는 형태다. 물론 콜렉터 발굴은 우리가 할 역할이다.”(박 대표)

- 향후 어떤 작가들을 초대하게 되나?

“대구 작가를 많이 하게 되겠지만 대구에 국한하지는 않는다. 중견을 위주로 하되, 젊은 작가에게도 문을 열어놓는다. 장르의 제한도 두지 않는다.”(고 대표)

- 향후 어떤 공간이 되기를 바라나?

“청년창업의 메카로 떠오른 삼덕동 골목카페에 자리를 잡은 만큼 10대는 물론 20대에서 핫이슈로 떠오른 대구카페투어에 풍성한 또 하나의 스토리가 되기를 바란다.”(박 대표)

“대구시민들의 문화적 목마름을 채우고 중견 작가들에겐 젊은 층과의 교류의 장을, 신진작가들에겐 기회의 장을 제공해 다양한 스토리가 흐르는 풍성한 공감의 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대표) ‘달구벌대작’전은 14일까지. 053-425-9900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