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2월24일 토요일    단기 4351년 음력 1월9일(丁亥)
포토뉴스

한약재 ‘감초’ 파킨슨병 막는다

기사전송 2017-10-26, 21:50:33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디지스트 이윤일 연구팀
도파민 세포 사멸 억제 규명
추출물로 예방·치료길 열어
이윤일-선임연구원
이윤일 선임연구원


한약재로 쓰이는 감초의 추출물을 활용해 파킨슨병을 예방하고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이 제시돼 눈길을 끌고 있다.

26일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에 따르면 웰에이징연구센터 이윤일(사진) 선임연구원 연구팀이 감초의 추출물을 활용해 도파민 신경세포 사멸 억제의 새로운 메커니즘을 규명하고 파킨슨병을 예방하고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했다.

파킨슨병은 중뇌의 흑질에 분포하는 도파민 분비 신경세포가 사멸하면서 발생하는 대표적 퇴행성 뇌질환으로 신체 떨림 및 경직, 느린 운동, 자세 불안정 등의 증상을 나타내며 60세 이상 인구에서 발병률이 높은 질환이다.

현재 파킨슨병에 대한 증상을 완화하기 위한 약물들이 사용되고 있으나 근본적으로 도파민 신경세포 사멸을 억제할 수 있는 정부 승인 약물은 전무한 상황에서 연구팀은 한약재인 감초에서 그 가능성을 발견했다.

이윤일 선임연구원 연구팀과 성균관대 이연종·신주호 교수 연구팀은 감초 추출물인 리퀴리티게닌이 도파민 신경세포 사멸을 억제한다는 사실을 확인해 퇴행성 파킨슨병 치료제로 사용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과학적으로 증명했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종양학 분야 국제학술지 ‘온코타겟(Oncotarget) 11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홍하은기자

haohong73@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