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9월26일 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8월7일(丙辰)
오피니언달구벌아침

페미사이드(Femicide)

기사전송 2017-08-14, 19:50:43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차우미 대구여성의전화 대표
“살인 예고남”, “여혐유투버를 검거하라”, “혹시 도망가려면 가라. 실제로 만나면 저한테 죽을 수 있다”... 최근 ‘갓건배 리얼 추격전’, ‘갓건배 집 가는 길’ 등의 영상을 촬영한 남성 유투버들이 ‘갓건배’라는 한 여성을 쫓는 영상을 유투브에 올리면서 SNS로 회자되던 언설들이다. ‘갓건배’로 알려진 여성유투버가 남성을 혐오하는 방송을 했다는 이유에서다.

당시 피해여성을 추격하는 방송이 생중계 되었고, 방송 채팅창에는 갓건배로 추정되는 여성의 전화번호와 집주소가 올라왔다고 한다. 시청자들은 ‘얼른 죽여라’ 등의 댓글에 동조하며 가해남성들의 행동에 동조했다고 한다. 심지어 가해자는 살해협박을 하며 후원금까지 모금했다고 한다.

다행히 방송을 시청하던 네티즌들의 신고에 의해 살해협박 가해자는 경찰에 의해 체포되었다. 그러나 처벌은 어이없게도 불안감 조성 혐의로 범칙금 5만원에 불과했다. 사람을 죽이겠다고 공언하며 피해자의 집까지 찾아가고 있었는데 경범죄 처벌로 벌금 5만원이라니! 사람의 생명을 공개적으로 위협하는 일이 경미한 것이라면 경찰이 중하다고 여기는 사안이 도대체 무엇인지 묻고 싶다.

최근 강남에서 혼자 왁싱샵을 운영하던 여성이 살해당했다. 살인범은 한 BJ남성이 유투브에 올린 영상을 통해 피해자가 혼자 샵을 운영한다는 것을 알고 계획적으로 접근해 살인한 것이다. 이 사건에서 피해여성의 샵을 인터넷에 알린 BJ는 피해자가 혼자 일한다는 사실을 영상을 통해 알리며, 성적 흥분을 강조하는 등 성적 의도를 담아 영상을 편집했다고 한다. 가해자는 이 영상을 보고 피해자를 찾아가 살해한 것도 모자라 고통 속에 죽어가는 피해자를 성폭행 하려 했다고 하니 말로서 그 잔혹함을 다 표현할 수 없을 지경이다.

2016년 강남역에서 일어난 여성혐오살인과 2017년 강남에서 다시 일어난 왁싱샵 여성살해사건은 한국사회의 여성에 대한 무시와 차별, 혐오의 문화 안에서 일어난 여성혐오살인이다. 그런 의미에서 이 살인들은 페미사이드다(Femicide, 여성살해). 페미사이드란 여성(Female)과 살해(Homicide)를 합성한 말로, 좁게는 여성에 대한 증오범죄부터 넓게는 일반적인 여성살해를 포괄하는 광의의 개념이다. 페미사이드는 1976년 여성학자 다이애나 E. H. 러셀(Diana E. H. Russell)이 ‘여성이 여성이라는 이유로 남성에게 살해당하는 것’으로 정의한 바 있다. 가부장적이고 성차별이 심한 불평등 사회일수록 페미사이드가 많이 발생한다. 경제적, 사회적 약자나 소수자인 여성이 페미사이드를 포함한 폭력의 대상이 될 확률이 높은 것이다.

최근 2016년 강남역 10번 출구에서 발생한 여성혐오살인을 모티브로 한 어떤 영화가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다. 이 영화가 여성혐오살인이라는 당시 사건의 맥락을 무시하고 ‘가해자의 우발적이고 즉흥적인 분노’로 살인이 일어난 것처럼 홍보하고 있기 때문이다. 여성혐오살인이 아니라 가해자 개인의 심리정서적 문제, 혹은 성격적 문제로 소위 말하는 ‘개인의 일탈’로 사건규정을 하고자 했을 때 한국사회의 성차별과 여성에 대한 무존중 등 여성혐오범죄를 가능하게 하는 사회구조적 맥락이 은폐될 수 있기 때문에 ‘강남역 살인’을 우발적 살인으로 정의한 이 영화가 문제가 되는 것이다. 강남역이나 왁싱샵 여성살해는 여성이어서 표적이 되었고 살해당한 페미사이드이다.

여성은 한 인간이면서 시민이고, 누군가의 소중한 가족이기도 하다. 여성이 존중받지 못하는 사회는 결코 더 나은 사회로 도약할 수 없다. 성평등한 사회는 제로섬게임처럼 남성의 이익을 빼앗아 여성에게 나누는 것이 아니다. 우리 모두를 보다 안전하고 평화로운 세상으로 인도하는 것이다. 여성에 대한 가장 극단적 폭력인 페미사이드는 바로 여성을 같은 인간으로 대우하는 성평등이 보장되는 세상을 통해 비로소 종식 가능할 것이다.

강남역에서, 전국의 지하철에서, 거리에서 수많은 여성, 시민들이 그렇게도 여성혐오범죄를 규탄했건만, 그들의 목소리를 외면하고 그 사건의 본질을 노골적으로 왜곡하는 영화가 제작될 수 있었다는 것은 한국사회의 성차별적 인식의 수준과 문화가 어떠한지를 보여주는 것이라 하겠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독자한마디 9

  • 아이콘
    임현소 2017.08.15, 04:40:54
    삭제

    이번 갓건배 사태와 강남역살인사건을 동일하지않습니다. 갓건배라는 여성유투버는 모든 남성을 적대시 하고 미러링이란 명목으로 공개되있는 플랫폼에 성적인 욕설과 수치심을 주고 심지어 같은 여성에게도 자신의 의견에 반하면 거침없이 욕설을 하는 방송을 통해 벌어들이는 수익도 있습니다. 살인예고도 문제이지만 해당 여성의 행동에도 문제가 있지 않을까요?

  • 아이콘
    이래서 여성단체가 욕을 먹는겁니다. 2017.08.15, 07:00:09
    삭제

    미러링이 아니라 없는 여혐사례를 만들어내서 스트레스를 푸는 얘들입니다. 게임을 많이 하는데 갓건배 수준으로 성희롱을 하면서 중학생에게 성관계 요구를 하고, 성관계를 거절하자 부모님을 죽이겠단 협박까지 하면서 방송을 하는 유저는 단 한 명도 본 적이 없습니다. 갓건배가 도를 넘은거 아닌가요?

  • 아이콘
    성희롱하는 여자 감싸는 페미니스트 수 2017.08.15, 07:04:03
    삭제

    같은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잘못을 함구하며 덮어두는게 페미니스트라면, 페미니스트는 인류의 쓰레기같은 존재군요. 그렇게 따지면 여성혐오도 아무이유없이 생겨난게 아닌데 말이죠. 적어도 남자는 같은 남자라는 이유만으로 어떤 핑계를 대더라도 성희롱, 여성혐오, 범죄에 옹호하는 글을 기사로 쓰거나 뉴스댓글 베플로 올려놓는 짓은 하지 않습니다.

  • 아이콘
    페미나치 2017.08.15, 09:04:51
    삭제

    이해 안가는게. 한국여자는 꽃뱀. 무고죄 개쩔어도 한국남자들이 참고 넘어가고.보호해주고 이해해주는데. 재내들은 뭔데 미러링이래...억울한게 누군데.. - 한국여자가 국제창녀.꽃뱀.이중성.무개념으로 유명해도.한군남자들이 그걸로 단체로 미러링 하디? 오히려 외국으로부터 보호해주고 이해해주고 몰로는척 한다. - 우리도 한국 남자들도 미러링해봐???

  • 아이콘
    여자들은 말이안통해. 2017.08.15, 09:09:38
    삭제

    어떤 여자들은 자기가 국방세 내고 있다고 피해망상 걸리면서 여성우월주의 내밀면서 양은 범죄가 1건도 없고 한국만 범죄있다고 난리치고.서양은 군인이 없어서 전쟁이 없다고.한국만 군인이있기 때문에 전쟁이잇다고 하는 여자들에.기자님? 페미나치도 너무 하면 정신병이애요.계속 지들이 듣고싶은것만 듣고.믿고싶은것만 믿고 기싫은건 안듣고.실제로 일어나는건 외면하고.

  • 아이콘
    페미나치에게 2017.08.15, 12:27:00
    삭제

    한국여자 국제창녀? 동남아에서 한국남자들 더럽게 놀기로 유명한건 지상파에서도 여러차례 다룬적있습니다. 성매매경험 남성이 60%, 세계적으로 창피한 숫자인데 어느쪽이 망신일까요? 우리나라 법조계 남성들이 압도적 다수인데 문제의식이 있었다면 빈틈없이 규제를 했겠죠. 그냥 님같은 분들이 성을 사지않으면 될 일이에요. 그게뭐 당당한 일이라고 티를내고다닙니까?

  • 아이콘
    어처구니가없다 2017.08.15, 16:00:29
    삭제

    남자는 한 인간이면서 시민이고, 누군가의 소중한 가족이 아니냐? 어떻게 된 게, 이놈의 나라 똥페미집단은 하나같이 지들 입장에서 지들 유리한 말만 똑똑 끊어싸지르고 남자들이 겪고 있는 고충에 대해서는 입 싹닫고, 눈 감고, 매도하고 죄없는 남자들 전부 범죄인 프레임을 씌우냐?? 페미사이드 웃기고 앉았네.

  • 아이콘
    꼭읽어주세요 2017.08.16, 20:57:18
    삭제

    인천여아살인사건 피의자 김양17살 남혐 커뮤니티 관련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 일각에선 김양,박양이 만난 캐릭터 커뮤니티 메갈리아, 워마드 남혐 커뮤니티와 관련있다고 주장. 다른쪽으로 생각바랍니다 부탁드려요

  • 아이콘
    웃기는군 2017.08.17, 19:38:17
    삭제

    페미니즘은 이미 대다수가 이익추구 주의로 바뀐지 오래다 존립을 위해 아등바등 허위 과장을 일삼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