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9월21일 목요일    단기 4350년 음력 8월2일(辛亥)
오피니언기고

‘생명지킴이’ 안전모=생명모

기사전송 2017-09-04, 20:59:57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허옥연
허옥연 경산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여름철 무더위에 따른 안전모 미착용 등 이륜차 운전자의 법규위반 행위가 빈번히 이뤄지고, 이로 인한 교통사망사고가 급증하고 있다. 최근 경산관내 24명의 교통사망자 중 이륜차 사망자가 12명으로 전체 사망자의 50%를 차지하고 있으며 사망자 12명 중 안전모를 착용한 사람은 7명에 불과했다.

이륜차는 차량특성상 운전자 신체가 외부에 노출돼 사고 발생 시 사망 또는 큰 부상의 위험이 높기 때문에 안전모 등 안전장구 착용과 교통법규 준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하지만 이륜차 운전자들의 경우 특히 여름철에 날씨가 덥다는 이유로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거나 배달업체는 생업을 위해 1초가 아쉬운 배달시간을 핑계로 교통법규를 준수하지 않고 신호무시, 도로 역주행, 인도 질주 등 곡예운전을 일삼아 보는 이들을 불안케 하고 있다.

이에 경찰에서는 이륜차 교통사망사고 예방 특별대책으로 이륜차 운행이 잦은 구간에 대해 집중적으로 안전모 미착용 등 주요법규 위반행위에 대하여 단속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실적위주의 단속이 아니라 ‘안전모=생명모’로 인식을 전환하기 위한 실질적인 단속과 함께 지역주민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홍보도 병행하고 있다.

하지만 경찰의 다각적 노력과 함께 무엇보다 운전자 스스로 교통법규 준수의식이 꼭 필요하며 아래와 같이 몇 가지 덕목을 꼭 지켜보도록 노력하자

첫째, 안전하게 이륜차량을 운행하기 위해서는 먼저 안전모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을 경우 중상 가능성이 최대 99%로 안전모 착용할 때보다 4배 이상 높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전모는 생명을 지킬 수 있는 최종병기인 것이다.

둘째, ‘나만 빨리 가면 된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인도주행이나 신호무시를 하는 안이한 생각을 버리자

셋째, 야간에 전조등을 켜서 돌발 상황에 대비할 수 있어야 한다. 빗길의 경우 사고 발생률이 증가하여 평상시보다 높은 교통사고 건수가 증가하므로 특히 주의해야 한다.

이밖에 오토바이도 수시로 점검하고 사람이 건너는 횡단보도에서는 오토바이는 내려서 끌고 가야하며, 갑작스럽게 차선을 변경하지 않는 등 이륜차 도로 주행 시 안전운전에 각별한 주의를 해야 한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