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20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3일(辛亥)
오피니언발언대

운전중 잠깐의 방심이 사고로 직결된다

기사전송 2017-07-11, 21:50:21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장주영
장주영 영주경찰서
교통관리계
우리사회에서 일어나는 대형안전사고는 안전불감증에서 비롯하는 경우가 많다. 언론에서는 반복되는 안전불감증으로 인하여 막을 수 있었던 사고를 막지 못했다고 비난의 말들이 거세다. 거기에는 어른들의 안전불감증으로 인해 아이들까지 희생하게 만드는 사고가 적지 않다. 이렇듯 안전불감증은 대형사고를 불러일으키는 중대한 원인이다.

교통사망사고의 중대원인도 안전운전불이행이 전체 교통사고의 60%이상을 차지한다. 하지만 교통사고 안전운전불이행은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중대위반인 11개항목에도 포함되지 않고 운전자들 또한 중대한 위반이라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안전운전의무 불이행은 도로에서 발생하는 모든행위를 법률로 규정하기 어려워 포괄적으로 제시한 것으로, 다른 개별적이고 구체적인 법규위반 사항이 없을 때 적용하는 것이 일반적이긴 하다.

그래서인지 전체교통사고 건수 중 안전운전불이행이 차지하는 비율이 매년 크게 차지한다. 그 중에서 특히, 전방주시태만으로 인한 사고는 조금만 주의를 기울인다면 줄일수 있다. 운전중 휴대전화 문자를 사용하거나 음식물을 섭취하거나 여성운전자 중 화장을 하는 경우 등이다. 특히DMB시청의 전방 주시율은 음주운전보다 더 떨어지는 것으로 분석된다.

운전중 뿐 아니라 신호대기중에도 전방을 주시하며 도로상황을 파악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대부분 운전자들이 신호대기중에는 전방주시를 하지 않아도 되지 않냐고 반박을 제기할 수도 있지만 문제는 운전 중 다른행동을 하게되면 전방 주시율이 급감하면서 위험자체를 인지 할 수 없게 되는 점이다.

신호대기 중 전방주시하지 않고 다른행동을 하다가 신호가 바뀌면 급출발을 하게되는 경우가 많다.

급출발을 하다보면 도로상황을 미처 파악할 수가 없다. 앞신호에서 무리하게 주황색불에 통과하려고 들어오는 차량과 사고의 위험도 많아지게 된다.

이렇듯 나도 모르게 안전운전불감증에 빠져 있는 건 아닌지 체크해 보고, 운전에 임해서는 절대 자만하지 않고 다른사람의 안전까지도 돌보는 선진 교통의식을 갖춘 운전자가 되길 바란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