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18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1월1일(己卯)
사람들동정

“2.28민주운동 국가기념일 지정해야”

기사전송 2017-03-16, 21:16:29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4.19혁명공로자회·사월회
2.28기념탑 참배·기자회견
419동지228방문
4.19 공로자회 회원들이 지난 14일 2.28 기념탑을 방문하고 2.28 민주운동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할 것을 촉구했다.


4.19혁명의 대표적 법적단체인 4.19혁명공로자회(회장 유인학)와 (사)사월회(회장 곽영훈) 회원 60명은 지난 14일 대구두류공원에 있는 2.28기념탑을 참배하고, ‘2.28민주운동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해 대구광역시를 한국민주화 선진지로 격상시켜야한다’는 기자회견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4·19민주혁명의 발원지가 대구광역시, 미국 독립혁명의 시원은 보스턴, 불란서 혁명의 발원지는 마르세유이므로 대구광역시는 위 세계민주화 선진지인 보스턴과 마르세유와 긴밀한 유대관계를 확립해 4·19민주혁명의 세계4대 민주화 초석이 돼야한다”고 주장했다.

또 대구2·28민주운동기념사업회와 4·19혁명공로자회, (사)사월회는 이같은 사업을 위해 보스턴, 마르세이유 등의 도시와 협력 체결 및 상호방문을 추진해 4·19민주혁명의 세계 4대 혁명화에 노력하기로 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