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30일 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5월5일(丁巳)
정치종합

문재인號, 국정운영 어젠다·일자리 과제 속도 낸다

기사전송 2017-05-16, 21:55:05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일자리위·국정자문위 출범
일자리위원장 대통령이 맡아
행자부 장관 등 요직 거친
이용섭 전 의원 부위원장에
국정설계 중책 자문위원장
경제관료 출신 김진표 의원
이용섭
이용섭
김진표
김진표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핵심공약인 ‘일자리 창출’을 추진하는 ‘일자리위원회’와 사실상 인수위원회 성격인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16일 출범했다.

두 위원회 구성을 위한 운영규정은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16일 오전 열린 문재인 정부 첫 국무회의에서 심의·의결됐다.

일자리위원회는 문 대통령과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인만큼 대통령이 직접 일자리위원회의 위원장이 되어 범정부 차원의 일자리 정책을 총괄 지휘하기로 했다. 부위원장은 이용섭 전 의원이 맡는다.

새 정부 첫 경제부총리 후보자로 거론된 바 있는 이 부 위원장은 관세청장과 국세청장을 역임하고, 행정자치부 장관과 건설교통부 장관 등 정부 내 주요 요직을 거치면서 행정조직 및 실물경제를 두루 경험해 새 정부의 핵심과제인 일자리와 경제문제 해결에 적합한 경험과 역량을 갖췄다는 게 청와대 측 설명이다.

이 부위원장은 대통령비서실의 정책특보를 겸함으로써 일자리 문제에 관한 한 대통령비서실 전체 역량이 투입될 수 있도록 조정할 예정이다.

일자리위원회는 정부 일자리 정책에 대한 상시적인 상황점검과 평가, 일자리 정책 기획·발굴, 부처 간 일자리 관련 정책 조정 등을 논의하기 위해 당연직 위원 및 민간 위촉직 위원 30명으로 구성된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설치도 이날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 국정기획자문위는 ‘국민주권’ 시대정신을 반영해 5년간의 국정방향과 목표를 수립할 예정이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대통령 직속으로 설치되면, 대선 과정에서 선보였던 ‘인바운드(In-bound)’형 국민 정책제안을 계승·발전시킨 ‘국민참여 기구’를 온·오프라인으로 가동해 새 정부에 대한 국민들의 본격적 정책제안과 참여의 장을 제공할 방침이다. 위원장은 당내 4선이자 경제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국회 지방재정특별위원장 등을 맡아 온 김진표 의원이 맡는다. 강성규기자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