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24일 금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7일(乙卯)
스포츠종합

‘투어 첫 우승’ 정현, 韓 테니스 새 역사

기사전송 2017-11-12, 21:19:58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루블레프 꺾고 ATP 정상
한국 선수 14년 만에 우승
테니스 차세대주자 ‘우뚝’
ItalyTennis-ATP
챔피언과 한 컷 정현이 12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넥스트 제너레이션 파이널스에서 단식 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테니스의 희망 정현(54위·삼성증권 후원)이 한국 선수로는 14년 10개월 만에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대회 정상에 올랐다.

정현은 1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넥스트 제너레이션 파이널스(총상금 127만5천 달러) 결승에서 안드레이 루블레프(37위·러시아)를 3-1(3<5>-4 4-3<2> 4-2 4-2)로 제압하고 자신의 첫 투어 대회 우승 트로피를 품었다.

정현의 종전 투어 대회 최고 성적은 올해 5월 BMW 오픈 4강이었다.

한국 선수가 투어 대회에서 우승한 건 2003년 1월 아디다스 인터내셔널 투어에서 이형택(41)이 정상에 오른 이후 14년 10개월 만이다.

정현은 우승 상금 39만 달러(4억3천만원)를 거머쥐었다.

21세 이하 상위 랭커 8명이 출전한 이 대회의 초대 챔피언에 등극한 정현은 세계 테니스를 이끌어 갈 차세대 주자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대회는 ATP 랭킹 포인트가 걸려 있지 않지만, ATP 인터넷 홈페이지는 ‘정현이 투어 대회 첫 결승에 나섰다’고 명시해 투어 대회로 인정한다고 밝혔다.

세트당 4세트, 40-40서 듀스 미적용, 포인트 이후 25초 이내 서브, 선심 대신 호크아이 판정, 레트(네트에 맞고 코트에 들어간 서브) 미적용 등 테니스 ‘스피드업’을 위한 다양한 새 규정을 도입했다.

연합뉴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