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18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1월1일(己卯)
경북청도

‘임전무퇴’ 우장군들, 청도 주말 달군다

기사전송 2017-03-20, 21:43:45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청도전통민속소싸움대회
30일부터 나흘간 개최
체험행사·특산물 시식도
청도전통민속소싸움1
청도 소 싸움 대회가 30일부터 4월2일까지 개최돼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2017 청도전통민속소싸움대회가 오는 30일부터 4월2일까지 청도소싸움 경기장에서 4일간 개최된다.

청도소싸움대회는 소들이 맞붙으며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단순해 보이지만 다양한 기술을 알고 관람하면 소싸움 특유의 묘미를 즐길 수 있는 우리의 전통 민속놀이의 하나이다.

개막일부터 2일간은 전통민속소싸움 방식인 체급별 대회, 주말 2일간은 관광객들이 직접 참여하는 소싸움 갬블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군은 30일 오후 2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기존 명성에 걸맞은 행사를 준비함으로써 관람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소싸움경기 외에도 페이스페인팅, 캐릭커쳐, 떡메치기 등의 다채로운 체험·전시행사와 쉴새없는 무대 프로그램을 구성해 관람객들에게 또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또 행사장 내 포토존, 바우맨을 이겨라, 어린이 바운스 놀이터를 설치해 행사 분위기를 조성함은 물론 경품 행사를 추진함으로써 행사를 즐기는 즐거움을 배가 시킬 예정이다.

행사 기간 중 청도천변에서는 제11회 청도유등제(4월1~2일)가 열려 1만여개의 유등이 청도천을 밝힌다.

청도를 찾은 관광객들은 행사장과 인접한 와인터널, 프로방스, 청도레일바이크, 청도읍성 등 청도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고 신도딸기, 한재 미나리, 청도반시 가공품 등을 체험하는 기회를 갖는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2017청도전통민속소싸움대회 등 문화 관광영역의 지속적인 확충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청도=박효상기자 ssd2966@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