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30일 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5월5일(丁巳)
사람들동정

계명대, 한국-이란 인문학 교류 ‘앞장’

기사전송 2017-05-18, 21:32:50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이스파한대와 학술회의 개최
학문 협업·발전 등 주제 토론
동정=계명대
계명대 호오샹 탈레비 이스파한대학교 총장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계명대서 열린 2017 실크로드 인문학 국제학술회의가 한국과 이란의 관계를 재조명하는 시간이 됐다.

18일 계명대 성서캠퍼스 동천관 국제세미나실에서 열린 ‘2017 실크로드 인문학 국제학술회의’는 계명대와 이란 이스파한대학교가 공동주최하고, 계명대 실크로드중앙아시아연구원, 계명인문역량강화사업단이 공동으로 주관했다.

‘한국-이란 관계: 미래 세계 협력 관계를 위한 과거와 현재 조망’을 대주제로 이란과 중국, 한국에서 9명의 학자들이 모여 발표와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기조연설은 호오샹 탈레비(Hooshang Talebi) 이스파한대학교 총장이 ‘이란과 한국의 관계 증진에 있어서 이스파한 대학의 역할과 양교 간 학문적 협업 및 발전’을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 신일희 계명대 총장이‘이란과 한국, 그리고 폴로 경기’를 주제로 발표했다.

신일희 총장은 “이란-페르시아의 국기인 폴로는 한국에 들어와 격구란 이름으로 불리게 됐다”며, “이스파한대학교와 계명대학교가 이란-한국 포럼의 시작을 알리는 문화적인 폴로 공을 만드는 일이다”고 말했다.

학술회의는 2개의 세션으로 진행됐다. 세션1은 ‘한국-이란: 신흥시장의 인문학적 이해’를 주제로 진행됐다. 이희수 한양대 문화인류학과 교수가 ‘원-몽골에 대한 페르시아 지식인들의 기여와 한국 사회로의 전파’를 주제로 발표했다.

한편 계명대는 19일 이란 이스파한대학교와 학술교류협정을 체결할 예정이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