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20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3일(辛亥)
경제경제일반

대구 업체, 국내 최초 최장신 잉곳 개발

기사전송 2017-09-13, 22:01:08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에스테크, 직경 214㎜ 길이 2.8m 실리콘 단결정 성장시스템
에스테크
250kg 이상의 폴리실리콘을 녹여 직경 214mm의 국내 최초이자, 최장신 규모인 2.8m 태양광용 실리콘 단결정 ‘잉곳’ 성장기술을 개발한 에스테크 연구진 모습. 대구시 제공


대구 성서5차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태양광기업 ‘에스테크’가 국내 최초이자, 최장신 규모의 태양광전지 핵심 소재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이에 따라 이 회사는 차세대 태양광 장비기술을 통합 보유하게 된 국내 최초 기업으로 평가받게 됐으며, 문재인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분야 선도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13일 대구시에 따르면 에스테크는 250kg 이상의 폴리실리콘을 녹여 직경 214mm의 국내 최초이자, 최장신인 2.8m 규모의 태양광용 실리콘 단결정 ‘잉곳’ 성장기술을 개발했다. 잉곳은 원재료인 폴리실리콘을 녹여 원기둥 모양의 결정으로 만든 태양광전지 핵심 소재로, 태양전지 셀을 만드는 웨이퍼는 잉곳을 얇게 절단해 만들어진다. 개발된 잉곳 성장기술은 대용량화를 위한 고하중 지지구조 설계기술과 인상속도 향상기술 등 총 7개 기술이 복합적으로 적용된 고난이도 기술로 평가되고 있다.

에스테크는 1990년 10월 설립돼 대구지역에 3개로 분산돼 있던 공장을 2011년 통합해 성서5차산단에 입주한 국내 태양광장비 선도기업으로 2014년 2.5m 실리콘 단결정 개발에 이어 올해 2.8m 개발에 성공했다.

에스테크측은 “지난 6년간 연구소 중심의 장비 업그레이드와 높은 생산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잉곳성장 공정개발에 꾸준히 노력해 실리콘반도체 및 태양광용 단결정 잉곳분야에서 많은 연구결과를 보유하게 됐다”면서 “개발장비는 향후 유럽·중동·남미 등지로 수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강선일기자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