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 vs 브라질…남미 축구 최강팀은?
아르헨 vs 브라질…남미 축구 최강팀은?
  • 승인 2021.07.07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코파 아메리카 결승서 격돌
메시, 메이저 대회 첫우승 노려
흑백-메시-아르헨티나
7일(현지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의 마네 가힌샤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1 코파 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 준결승전 아르헨티나 대 콜롬비아의 경기에서 리오넬 메시(가운데·34) 등 아르헨티나 선수들이 결승 진출을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르헨티나가 혈투 끝에 승부차기에서 콜롬비아를 잡고 2021 코파 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 결승에 올랐다.

아르헨티나는 7일(한국시간) 브라질 마네 가힌샤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준결승에서 콜롬비아와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3-2로 신승을 거뒀다.

이로써 코파 준우승을 차지한 2016년 이후 5년 만에 대회 결승에 진출한 아르헨티나는 한국시간으로 11일 오전 9시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라카낭 스타디움에서 브라질과 최강자 자리를 놓고 다툰다.

1993년 이후 코파 우승이 없는 아르헨티나는 28년 만의 우승에, 직전 2019 대회 우승팀인 브라질은 대회 2연패에 도전한다.

두 팀이 이 대회 결승에서 만나는 건 2007년 이후 14년 만이다. 당시 브라질이 3-0으로 완승해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아르헨티나는 대표팀에서 메이저 대회 우승을 맛본 적이 없는 리오넬 메시의 발끝에 더욱 기대를 건다.

이번 대회 최다 득점자인 메시는 6경기에서 4골 5도움을 작성하며 자신의 코파 최다 공격포인트 타이기록을 썼다.

더불어 그는 현재 A매치 150경기에서 76골을 기록해 ‘축구 황제’ 펠레가 세운 남미 선수 A매치 최다 골(77골)에 1골 차로 다가섰다.

결승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해 승리를 이끈다면 메시는 대표팀에서 사상 첫 메이저 대회 트로피를 품에 안는 동시에 펠레와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된다.

반면 2001년 이후 20년 만에 통산 두 번째 코파 정상을 노렸던 콜롬비아는 아르헨티나의 벽을 넘지 못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