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25주년 축사]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풀뿌리 지방자치 구현 선도적 역할”
[창간 25주년 축사]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풀뿌리 지방자치 구현 선도적 역할”
  • 전상우
  • 승인 2021.09.05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사진
 


대구지역 언론을 선도하는 대구신문의 창간 2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흔들림없이 정론직필의 길을 걸어온 대구신문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대구신문을 사랑해주시는 애독자 여러분께도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동안 대구신문은 지역에 대한 세심한 관심과 애정으로 지역민들의 삶을 챙기고, 깨끗한 풀뿌리 지방자치가 구현될 수 있도록 선도적 역할을 해왔습니다. 과거를 잊지 않고 현재에 충실하며, 미래를 준비하는 미디어로 놀라운 성장의 길을 걸어왔습니다. 지역민들이 손 내밀면 바로 닿는 곳에 있는 친구같은 존재로 현장을 누비며 주민들과 소통하고 땀으로 기사를 작성해 온 임직원 여러분의 노력이 대구신문의 오늘을 일군 토대라고 믿습니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경제와 민생이 정말 어려운 상황입니다. 외교와 안보도 불안합니다. 그 무엇하나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입니다. 국민들의 고통은 갈수록 깊어지고 미래에 대한 염려 또한 커져만 가고 있습니다. 이런 때일수록 참된 언론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앞으로도 대구신문이 한결같은 초심과 정론직필의 자세로 대구지역민들의 여론을 올바르게 담아내고, 우리나라가 나아갈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하는 참 언론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주시기 바랍니다.

저와 국민의힘은 자유롭고 공정한 언론 환경 조성에 더욱 힘을 쏟겠습니다. 또한, 지역 언론인들께서 더 큰 자부심으로 힘내서 일하실 수 있는 환경과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