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대구 TOP밴드 경연대회] 철저한 방역 속 펼쳐진 ‘열정 무대’
[제3회 대구 TOP밴드 경연대회] 철저한 방역 속 펼쳐진 ‘열정 무대’
  • 조혁진
  • 승인 2021.10.24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관중 진행…유튜브 중계
‘Holybroz팀’ 영예의 대상
제3회대구TOP밴드경연대회1
‘제3회 대구TOP밴드 경연대회’가 지난 22일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대구신문 주최로 열렸다. 예심을 거쳐 최종 선발된 20개의 참가팀이 열띤 경쟁을 펼쳤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전영호기자 riki17@idaegu.co.kr
철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응 아래 ‘제3회 대구 TOP밴드 경연대회’가 마무리됐다. 대구, 광주, 창원 등 전국 각지에서 모인 밴드들의 열정적인 무대가 코로나19에 지친 시민을 위로했다.

지난 22일 오후 4시께 대구 엑스코 그랜드볼룸에서 대구신문이 주최하고 대구광역시가 후원하는 대구 TOP 밴드 경연대회가 열렸다. 대회는 발열 체크, 문진표 작성, 전신소독 등 철저한 코로나19 확산 대비 하에 진행됐다. 참가자 대기실도 따로 마련해 인원 밀집을 최대한 막았다. (관련기사참고 )

올해 대회에는 청소년부와 성인부 총 62개 팀이 참가 신청을 했다. 이 중 1차 동영상 예선을 통과한 청소년부 6개 팀과 성인부 14개 팀이 결선무대에 섰다.

코로나19 전파 차단을 위해 본 무대는 무관중으로 이뤄졌다. 참석하지 못한 관중들은 대회가 생중계된 대구신문 유튜브 채널에 모여 대회를 함께 즐겼다.

대상의 영광은 forever를 열창한 ‘Holybroz’에게 돌아갔다. 이어 Lazenca, Save us를 부른 ‘락소리’, 붉은 노을을 부른 ‘백화요란’이 각각 성인부와 청소년부 금상을 거머쥐었다. 성인부 은상은 자작곡 fallen angel을 부른 ‘네이놈즈’가 차지했다. 청소년부에서는 연예인을 부른 ‘밤’이 은상을 수상했다. 자작곡 잠식을 부른 ‘하즈’와 아틀란티스 소녀를 부른 ‘온새미로’는 동상을 받았다.

대상 팀에게는 트로피와 상금 500만 원이 전달됐다. 금상·은상·동상·장려상 팀에게는 각각 상금 100만 원·80만 원·50만 원·30만 원이 수여됐다. 결선에 오른 나머지 팀에게도 상금과 참가비가 전해졌다.

김상섭 대구신문 사장은 “코로나19 유행으로 개최가 불분명했으나 다행히도 대회가 열렸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했을거라 생각한다. 내년에는 꼭 야외에서 별빛을 보며 대회를 즐겼으면 좋겠다. 그동안 건강해달라”고 격려사를 전했다.

한편 올해 대회는 타지역 참가자도 현장에서 무대를 꾸몄다. 광주지역 밴드 네이놈즈가 은상을 차지한 데 이어, 창원에서 온 밴드 ‘닉스’ 역시 문희옥의 평양선을 열창하며 멋진 무대를 연출했다. 국내 헤비메탈을 대표하는 밴드 ‘블랙홀’은 축하공연으로 대미를 장식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3차 유행으로 인해 타지역 밴드는 영상 참가로 아쉬움을 달래야 했다.

조혁진기자 jhj1710@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