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댄스프로젝트, 27일 대구오페라하우스 정기공연
장댄스프로젝트, 27일 대구오페라하우스 정기공연
  • 황인옥
  • 승인 2021.11.24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춤·전통춤 접목 ‘나는 누구인가’ 질문
장댄스프로젝트의 13번째 정기공연 ‘이윽고, 존재하는’이 27일 오후 4시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장댄스프로젝트의 ‘이윽고(in time)’ 시리즈 2번째 작품이다. 전작 ‘이윽고, 시간 속’은 지난해 한국춤비평가상 베스트작품상을 수상했다.

작품은 ‘격-울림’‘겹-겹의 시간, 중첩’‘켜-벽과 벽 사이’‘련-존재’ 등 총 4개 장으로 구성된다. 전작에선 시대를 살아가는 존재의 내적 갈등을 기억의 깊이를 따라가며 풀어냈다면, 이번 공연에서는 ‘나는 누군인가’에 대한 철학적인 질문 너머 세계에서의 내적 갈등을 풀어낸다. 특히 한국 춤의 춤사위를 접목한 현대춤을 특징으로 한다. 치밀한 움직임과 깊이있는 무대구성 등은 전작과 차별지점이다.

한편, 장댄스프로젝트는 사회 인식에서 비롯된 다양한 현상에 대한 탐구로 춤에 대한 본질적인 접근을 해온 무용단체다. 대구시립무용단 차석 무용수 출신 장현희 장댄스프로젝트 대표가 이끌고 있다.

장현희 대표는 “한국춤과 현대춤의 장르간 춤적 경계와 한국음악과 현대음악의 경계를 넘어 새로운 질감의 움직임으로 인간의 내적 세계의 깊이를 마주한 울림의 몸짓이고자 했다”고 말했다.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