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젊은피 수혈…신인 7명 영입
대구FC 젊은피 수혈…신인 7명 영입
  • 석지윤
  • 승인 2022.01.0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FC신인선수7
대구FC가 2022시즌을 함께할 총 7명의 신인 선수를 맞이했다.

대구FC가 2022시즌을 함께할 총 7명의 신인 선수를 맞이했다.

대구는 올시즌을 앞두고 우선지명으로 구단 산하 U-18 유스팀(현풍고) 출신 한지율(18, 현풍고), 자유계약 선발로 김리관(18, 현풍고), 이원우(18, 장훈고), 전용준(19, 진위FC), 황재원(19, 홍익대), 박재현(18, 계명고), 김동현(18, 학성고) 등과 계약을 마쳤다고 5일 밝혔다.

한지율은 193cm의 큰 신장을 활용한 공중볼 장악능력과 빠른 반사신경이 강점인 선수다. 특히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승부차기를 막아내며 우승을 이끈 일등 공신이다. 또한 2021 U18 국가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김리관은 안정적인 수비와 빌드업이 돋보이는 자원이다. 또한 강한 슈팅과 킥력을 자랑하며 투지 있는 플레이스타일이 돋보인다. 이원우는 190cm가 넘는 좋은 피지컬을 바탕으로 몸싸움에 능하다. 탈압박을 통한 연계플레이를 보이며 공격, 수비가 가능한 멀티플레이어다.

전용준은 뛰어난 상황판단 능력과 빠른 발을 이용한 뒷공간 침투 능력을 높이 평가 받는다. 팀플레이에도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며 연계플레이에 능하다. 황재원은 왕성한 활동량을 바탕으로 오프더볼 상황에서의 움직임이 좋다. 제25회 무학기 전국고교축구대회 수비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박재현은 넓은 시야를 이용해 안쪽으로 파고드는 드리블 후 수적 열세를 이겨내는 능력이 탁월하다. 김동현은 빠른 발을 이용한 공간 창출 후 올리는 날카로운 크로스가 강점이다.

대구 유니폼을 입게된 한지율은 “꿈꾸던 프로 무대에 올라오게 되어 너무 행복하다. 경기장에서 팀에 꼭 필요한 선수가 되겠다”고 입단 각오를 밝혔다.

K리그 데뷔를 목표로 삼은 7명의 신인선수들은 5일부터 남해 전지훈련에 합류해 시즌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