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정규리그 종료…보스턴 2위·밀워키 3위 등 순위 확정
NBA 정규리그 종료…보스턴 2위·밀워키 3위 등 순위 확정
  • 승인 2022.04.11 16: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프로농구(NBA) 2021-2022시즌 정규리그가 11일(한국시간) 막을 내렸다.

NBA 정규리그가 정상적으로 끝난 것은 2018-2019시즌 이후 3년 만이다.

2019-2020시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2020년 3월 초 중단됐다가 7월에 재개하는 등 우여곡절 끝에 예정됐던 팀당 82경기를 다 치르지 못했다.

당시 정규리그는 팀당 63∼67경기씩만 진행했고, 챔피언결정전이 10월에 끝났다.

2020-2021시즌은 2019-2020시즌이 늦게 종료된 여파로 2020년 12월에야 개막했고 정규리그 경기 수는 팀당 72경기로 예년보다 10경기 줄었다.

지난해 10월 개막한 이번 시즌은 일부 경기가 코로나19 때문에 미뤄지기는 했지만 팀당 82경기를 4월 초까지 끝냈다.

정규리그 마지막 날인 11일에 플레이오프 대진이 정해졌다.

먼저 동부 콘퍼런스는 마이애미 히트(53승 29패)가 이미 1위를 확정한 가운데 보스턴 셀틱스, 밀워키 벅스,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가 나란히 51승 31패로 동률을 이뤘다.

보스턴이 이날 멤피스 그리즐리스를 139-110으로 물리쳤고, 밀워키는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에 115-133으로 패하면서 순위가 바뀌었다.

플레이오프 대진도 정해졌다. 동부 콘퍼런스는 3위 밀워키가 6위 시카고 불스와 1라운드에서 만나고, 4위 필라델피아는 5위 토론토 랩터스를 상대한다.

1위 마이애미와 2위 보스턴은 플레이 인 토너먼트를 거쳐 올라오는 팀과 1라운드를 치른다.

플레이 인 토너먼트는 7위 브루클린 네츠와 8위 클리블랜드가 단판 승부를 벌여 이긴 팀이 2위 보스턴과 플레이오프에서 만나게 된다.

또 7-8위 대결에서 패한 팀은 9위 애틀랜타 호크스-10위 샬럿 호니츠 경기에서 승리한 팀과 대결하게 되며 여기서 이기는 팀이 1위 마이애미의 1라운드 상대가 된다.

서부는 3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6위 덴버 너기츠, 4위 댈러스 매버릭스와 5위 유타 재즈의 1라운드 매치업이 성사됐다.

1위는 피닉스 선스, 2위 멤피스는 7위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8위 LA 클리퍼스, 9위 뉴올리언스 펠리컨스, 10위 샌안토니오 스퍼스가 벌이는 플레이 인 토너먼트에서 올라오는 팀을 기다린다.

동·서부 플레이 인 토너먼트는 13일 시작되고, 플레이오프 1라운드는 17일 막을 올려 최대 6월 20일까지 두 달간 진행된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