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6월 수출입 증가…제조업 생산은 하락
대구·경북 6월 수출입 증가…제조업 생산은 하락
  • 김주오
  • 승인 2022.08.08 18: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지역은 수출입, 소비자물가, 대형소매점 판매 등은 상승한 반면 제조업 생산 등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의 ‘최근 대구·경북 지역 실물경제 동향’에 따르면 6월 제조업 생산은 전자·영상·음향·통신, 1차금속 등이 감소했지만 기계장비, 자동차부품 등이 증가한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 0.8% 감소했다.

계절 조정 기준으로는 전월 대비 5.6% 증가했다. 대구는 전년 동월 대비 4.5% 증가했지만 경북은 2.3% 감소했다. 제조업 출하는 전년 동월 대비 3.4%, 재고는 16.7% 각각 증가했다.

중소제조업체 6월 평균가동률은 71.6%로 전년 동월 대비 0.5% 포인트 하락했다. 7월 제조업 업황 BSI(기업경기실사지수, 기준 100)는 68로 전월 대비 6포인트 하락했다. 비제조업 업황 BSI도 73으로 전월대비 4포인트 올랐다.

6월 대구·경북 대형소매점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1% 늘었다. 백화점이 전년 동월 대비 5.4% 증가했지만 대형마트는 3.3% 줄었다. 지역별로는 대구가 0.9%, 경북은 1% 각각 증가했다.

6월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101로 전월 대비 1포인트, 7월은 92로 전월대비 9포인트 각각 하락했다. 설비투자 지표인 기계류 수입(승용차 제외)은 전년 동월 대비 9.9% 감소했다. 대구는 전년 동월 대비 16.8%, 경북은 4.4% 각각 줄었다.

6월 수출은 철강·금속, 전기·전자, 화학공업제품 등이 증가하며 전년 동월 대비 8.6% 늘었고 전월과 비교하면 증가 폭이 축소됐다. 지역별로는 대구 34.6%, 경북 3.4% 각각 증가했다. 수입도 중간재 등을 중심으로 23.1% 증가했다. 대구 67.1%, 경북 10.9%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무역수지는 16억7천만 달러 흑자로 전월 19억9천만 달러에 비해 흑자 규모가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7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하면 대구가 6.5%로 전월 대비 0.4% 포인트 상승했다. 경북도 7.4%로 전월 대비 0.2% 포인트 올랐다. 석유류 등 공업제품을 중심으로 전년 동월 대비 상승했다.

6월 아파트 매매가격은 대구가 전월 대비 0.7% 하락했지만, 경북은 전월 대비 보합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전국은 0.1% 떨어졌다.

전세 가격은 대구가 전월대비 1% 하락했지만, 경북은 0.2% 올랐다. 대구·경북 미분양주택은 6월 말 기준 1만1천541가구로 전국(2만7천910가구)의 41.4%에 해당했다. 전월과 비교하면 644가구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구는 98가구, 경북은 546가구가 줄었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