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사랑밤길걷기’ 2년만에 대면 진행
‘생명사랑밤길걷기’ 2년만에 대면 진행
  • 채영택
  • 승인 2022.09.27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용기주는 생명 존중 운동
3천100명 참가 10.9㎞ 걸어
생명사랑밤길걷기사진1
코로나19 발생 이후 비대면으로 진행됐던 ‘생명사랑밤길걷기 캠페인’이 지난 17일 대구 수성구 대흥동의 대구스타디움 동편 광장에서 2년 만에 대면으로 열렸다.(사진)

올해로 15회를 맞이한 생명사랑밤길걷기 캠페인은 세계 자살예방의날(9월 10일)을 기념해 해 질 녘에서 동틀 때까지 많은 사람들이 함께 걸으며 삶의 위기를 이겨내고 희망과 용기를 주고받는 범국민적인 생명 존중 운동이다.

보건복지부의 2022 자살예방백서에 따르면 대한민국은 10년 넘게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자살률 1위’라는 오명을 가지고 있다. 2020년 기준 연간 10만 명 중 하루 평균 약 25.7명이 자살로 사망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식전 행사, 개회 행사, 폐회 행사로 진행됐다. 특히 식전 행사는 난타, 태권도 공연 등의 현장 공연과 퓨전국악 무대 공연으로 시민들의 이목을 끌었다. 개회 행사에는 3천100여 명의 시민들이 가족, 친구, 동료 등과 함께 참석해 OECD 평균 자살률을 의미하는 10.9km를 걸었다. 폐회 행사로는 완보자의 인증, 소감 발표 등의 시간이 이어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가족과 함께 참여한 참가자들을 많이 찾아볼 수 있었다. 딸과 함께 두 번째로 캠페인을 찾았다는 오경아(대구 수성구)씨는 “청소년들의 자살 문제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어 경각심을 가지고자 참여했다”며 “내년에도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박지수(대구 수성구)씨는 “부모님이 캠페인의 취지를 설명해 줘서 나의 생명이 얼마나 소중한지 깨달을 수 있었다”며 “힘들었지만 너무 의미 있고 재밌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채영택기자 chaeyt@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