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6강 결전지는 ‘사라질 구장’…974개 컨테이너 조립
한국, 16강 결전지는 ‘사라질 구장’…974개 컨테이너 조립
  • 윤덕우
  • 승인 2022.12.04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타르 무역 산업 등 상징
스타디움974
‘스타디움 974’에 설치된 우승 트로피 조형물 카타르 도하의 스타디움 974 앞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 조형물이 설치돼 있다. 이 경기장은 카타르의 국제전화 발신코드인 974를 뜻하는 974개의 컨테이너로 구성돼 독특한 외관을 자랑한다. 연합뉴스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에 진출한 태극전사들은 이번 대회 들어 처음으로 구장을 옮겨 16강전을 치른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6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 브라질과 8강 진출을 놓고 격돌한다. 대표팀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에선 줄곧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경기해왔다.

새로운 결전지인 974 스타디움은 974개의 선적 컨테이너를 활용해 지어져 외관으로는 장난감 블록을 연상시키는 조립식 구장으로, 카타르의 무역 산업 등을 상징한다.

이름의 ‘974’는 카타르의 국제전화 국가번호이기도 하다. 이번 대회만을 위해 건설돼 해체 예정인 월드컵 사상 첫 ‘임시’ 구장이라 ‘친환경’에도 부합한다. 다만, 카타르가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개최지로 선정돼 이때도 활용할 가능성이 커졌다.

대표팀이 줄곧 경기했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과 비슷한 4만4천여 석 규모의 974 스타디움에는 카타르가 자랑하는 에어컨 시설이 없는 것이 다른 경기장들과 가장 큰 차이점이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