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엔젤클럽 임원 확대 송년의 밤 행사
대구FC엔젤클럽 임원 확대 송년의 밤 행사
  • 석지윤
  • 승인 2022.12.08 17: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체사진
대구FC엔젤클럽은 지난 7일 호텔인터불고대구 행복한 홀에서 ‘대구FC엔젤클럽 임원확대이사회와 송년의 밤’ 행사를 갖고 한 해를 갈무리했다. 대구FC엔젤클럽 제공

대구FC엔젤클럽은 지난 7일 호텔인터불고대구 행복한 홀에서 ‘대구FC엔젤클럽 임원확대이사회와 송년의 밤’ 행사를 갖고 한 해를 갈무리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광래 대구FC대표이사를 비롯한 대구FC구단 전 직원과 대구FC엔젤클럽 이호경 회장을 비롯한 부회장, 자문위원, 상임이사, 운영이사, 제1호 다이아몬드엔젤(1년에 1천만원 후원) 이재하 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한 10여 명의 다이아몬드엔젤, 15명의 축구꿈나무들과 가족들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 중에는 유소년축구꿈나무 장학금 전달, 유공엔젤회원 시상, 대구FC 구단직원 감사패 전달, 5년 연속 엔젤 감사패 전달, 신입엔젤 가입식, 명예엔젤 가입식, 다이아몬드엔젤 감사패 증정, 다이아몬드엔젤 10년 후원 약정식 등이 진행됐다.

행사의 첫 순서로 대구FC엔젤클럽은 지역의 초,중학교 15명의 유소년 축구꿈나무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유소년축구 꿈나무 장학금은 초등학생 50만원씩, 중학생에게 100만원씩 전달했다.

이어 유공엔젤 박성수(신화헬스앤드의료기 대표)엔젤이 대구시장 표창을 받았으며, 조병래, 이윤희, 김령경 엔젤이 대구시민프로축구단 사장 감사패를, 장원용, 박혜영, 이지영 엔젤이 엔젤클럽회장 감사패를 받았다.

대구FC엔젤클럽은 대구FC 구단직원에게도 감사패를 전달했다. 총무팀 이수지 사원, 경영기획부 석문수사원에게 감사패와 부상을 각각 전달하고, 대구축구발전을 위한 노력과, 구단과 대구FC엔젤클럽 상호간의 단합에 기여한 데 대한 공로를 치하했다.

5년 이상 연속 후원으로 김영채(안경회계법인 회장)엔젤 외 7명에게 감사패를 전달하였으며, 대구FC 장내아나운서 박정일씨에게 명예엔젤 회원증서를 전달했다. 이어, 이승헌(모든방역 대표) 등 16명의 신입엔젤도 탄생했다.

조광래 대구FC 사장은 이재하(대구상공회의소 회장), 최영수(크레텍 회장), 백서재(대영전자 회장), 조종수(서한 회장), 노기원(태왕 회장), 이기환(거한건설 회장),대표) 등 1년에 1천만 원을 후원하는 다이아몬드 엔젤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행사에 참석하지 못했지만 꾸준히 후원하는 다이아몬드엔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날, 김영만 우성철강 회장과 김재홍 대호약품 대표에 이어 최영수 크레텍 회장도 1년에 1천만원씩 10년 후원 약정에 동참하며 ‘다이아몬드 아너스 엔젤’ 에 가입하였다.

이호경 대구FC엔젤클럽 회장은 “대구FC엔젤클럽은 이제 대구의 상징이며 자랑이다. 대구FC엔젤클럽을 벤치마킹한 광주 옐로우클럽이 곧 탄생하게 되며, 대구FC엔젤클럽과 함께 영호남 문화스포츠 교류도 활성화해나갈 것이다. 우리가 보다 엔젤다울 수 있도록, 엔젤정신이 대구를 더 힘나게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열정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대구FC엔젤클럽은 시민구단 대구FC의 안정적인 재원마련과 축구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결성된 자발적 시민후원단체로, 금년도 다이아몬드엔젤 7명, 엔젤 56명이 가입하였으며, 현재 다이아몬드엔젤 회원 28명, 엔젤 1천127여명, 엔시오 424여명 등 1천500여명의 회원이 함께하고 있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