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서 빛난 ‘세계유산도시 안동’ 존재감
이탈리아서 빛난 ‘세계유산도시 안동’ 존재감
  • 지현기
  • 승인 2024.02.12 14: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회별신굿탈놀이 공연단
베네치아 카니발서 2회 공연
권 시장, 베네치아 시장 만나
문화·관광 등 교류 증진 제안
하회별신굿탈놀이공연단
하회별신굿탈놀이 공연단이 이탈리아 로마 실베스트로 광장에서 신명 나는 탈춤 한판을 선보이고 있다.

안동시 하회별신굿탈놀이 공연단이 이탈리아 최대 축제인 베네치아 카니발에 참가해 신명 나는 탈춤 한판을 선보이며 안동을 알리고 있어 주목된다.

안동시에 따르면 하회별신굿탈놀이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되면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베네치아 카니발 국제협회의 공식 초청을 받아 12일 이어 13일 폐막식에도 공연을 펼친다.

권기창 안동시장을 포함한 안동시 참가단과 하회별신굿탈놀이 보존회는 축제 참가에 앞서 지난 9일 로마에 도착해 실베스트로 광장에서 하회별신굿탈놀이 공연을 시연했다. 이어 이성호 주이탈리아 한국대사와 전예진 주이탈리아 한국문화원장을 만나 오는 9월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과 10월 인문가치포럼 개최와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공유, 이탈리아도 안동을 찾아 줄 것을 당부했다.

권 시장 등 안동시 참가단은 지난 11일 베네치아 시의회 파올라 마르 문화위원장과 마시모 안드레올리 카니발 축제위원장을 만나 안동은 세계유산 3대 카테고리 보유한 명실상부한 세계유산도시임을 강조하고 문화관광 교류 확대 등 의견도 교환하는 한편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에 베네치아 카니발 축제의 가면 공연단이 참여해 줄 것을 요청했다.

12일에는 베네치아시 루이지 브루나로(Luigi Brugnaro) 시장을 만나 상호 간 문화·관광, 인적·물적 자원의 지속적인 교류 증진을 위한 간담회를 통해 안동의 관광 자원과 세계문화유산 등 안동의 관광 잠재력과 성공 사례를 소개하고 베네치아 카니발과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의 성공 개최를 기원했다.

또 이탈리아 베네치아를 대표하는 가면 공연단의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참가를 요청하고 안동시의 창의도시 지정(민속공예)과 관련해 우수한 공예 분야 자원을 가진 베네치아와 네트워크 구축에 대한 협력도 논의했다.

권 시장은 “대한민국-이탈리아 수교 140주년을 기념하며 이탈리아 최대 축제인 베네치아 카니발 축제에서 하회별신굿탈놀이를 공연하게 된 것은 안동의 세계유산도시로서의 위상을 알리는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지현기기자 jhk@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