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예술발전소·수창청춘맨숀 올해 운영 계획 “예술인·시민 소통 생활밀착형 공간으로”
대구예술발전소·수창청춘맨숀 올해 운영 계획 “예술인·시민 소통 생활밀착형 공간으로”
  • 황인옥
  • 승인 2024.02.12 2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주작가 프리뷰전·교류·성과전
지역 뮤지션 조명 쇼케이스 무대
가족단위 체험 ‘키즈아트팩토리’
근대 예술인 재조명 ‘Re:Art’전
2024 대구예술발전소
2024 대구예술발전소 17기 입주작가 간담회 진행모습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이하 ‘문예진흥원’)의 대구예술발전소와 수창청춘맨숀의 올해 비전은 ‘예술인과 시민의 소통’이다. 이에 따라 3월부터 예술인과 시민이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전시·행사를 선보이게 된다.

문예진흥원 예술창작기반센터는 대구예술발전소와 오는 7월 재개관을 앞둔 수창청춘맨션의 연간 전시 및 행사 계획을 알렸다. 작년에 이어 올해는 예술인의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창작중심의 복합문화예술공간이자 시민과 예술로 소통하는 생활밀착형 문화예술공간으로서의 가치와 의미 확립에 중점을 두고 실험적 프로젝트, 공공예술 프로젝트 등 24개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2023 실험적 프로젝트 3부 전시 전경
2023 실험적 프로젝트 3부 전시 전경

 

실험적 프로젝트는 16개 팀 중 3팀을 선정해 3월에 자체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5월, 8월, 12월 총 4회 운영된다. 특히 기술융합 기획전에선 공모를 통해 26명의 기획자 중 3명을 선정해 3월부터 미디어를 바탕으로 한 새로운 기획의 장을 펼친다.
2023 대구예술발전소 입주작가 작품
2023 대구예술발전소 입주작가 작품

 

대구예술발전소 입주작가(레지던시)도 오는 3월 입주예술인을 소개하는 프리뷰전을 시작으로 아트페어형 기획전, 오픈스튜디오, 타 지역 레지던시 교류전, 입주성과전 등 10개월간의 여정을 시작한다. 올해 14기 입주작가 공모에는 총 188명이 신청해 역대 최대 지원자수를 보여, 13.4: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개성 넘치는 14명의 입주작가의 활동이 주목된다.

올해로 8년째 운영되는 ‘차세대 문화예술 기획자 양성과정’은 올해 2월 중 참여자를 모집한다. 전문가 이론특강과 투어형 강의로 이루어진 ‘기초과정’과 프로젝트를 실현해보는 ‘심화과정’으로 진행되며 이를 통해 다양한 분야의 차세대 기획자 발굴을 기대해본다.

‘만권당’은 ‘만 권의 책, 만 개의 스토리’라는 테마로 책과 예술을 연결하는 커뮤니티 장이자, 일상 속 뮤즈의 공간으로 재탄생한다. 창작의 토대가 된 책을 함께 읽고 이야기를 나누는 북토크, 지역 뮤지션들을 조명하는 유니크한 쇼케이스 무대, 로컬 브랜드와 함께 작품의 매력을 담은 아트샵 ‘예샵’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대구예술발전소 1층 ‘키즈아트팩토리’는 어린이와 학생, 가족단위의 예술체험과 교육이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거듭난다. 인근 대규모 아파트 주거단지 형성으로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예술 체험프로그램, 프로젝트형 키즈 아트, 상시 체험프로그램 등 다양한 예술장르와 활동을 경험하는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오는 7월 보강공사를 마치는 수창청춘맨숀의 재개관 또한 주목할 만하다. 근대예술인을 재조명하고 청년 예술인들이 재해석하는 ‘Re:Art 프로젝트’ 전시가 2회 예정되어있고, 수창 레지던시의 ‘공공예술 프로젝트’, 한국전통문화대학교와 연계한 전통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수창청춘맨숀 레지던시는 공공예술에 초점을 둔 프로젝트전을 계획하고 있어 4월 ‘특별 세션’을 개최해 ‘공공예술 프로젝트’의 정의와 사례, 운영 방향성 등을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어 5월 중 수창청춘맨숀 레지던시(프로젝트팀)를 공모할 예정이다.

대구예술발전소는 2020년부터 지역적 특색을 갖춘 대구 유일의 ‘코리아 유니크베뉴’(한국관광공사 선정)로 선정되어 대만, 중국 등 외국인 관람객과 국내 관람객의 발길이 이어지며 작년 한 해 4만7천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수창청춘맨숀은 구.KT&G 연초제조창 직원 관사를 리노베이션한 청년복합 문화공간으로 현재 안전을 위해 내부 보수 공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7월 재개관할 예정이다.

문예진흥원 문화예술본부 박순태 본부장은 “올해도 다양한 예술콘텐츠를 선보이며 시민과 예술인 모두를 위한 문화예술공간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 수창청춘맨숀의 재개관으로 대구예술발전소와 함께 전시·문화 행사를 펼쳐 다양한 예술적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그램 운영 및 공모 관련 내용은 추후 프로그램별 공고문을 참조하거나,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예술창작기반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