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포엠, 24일 새 싱글 '미로' 발매...이지 리스닝 음악 예고
라포엠, 24일 새 싱글 '미로' 발매...이지 리스닝 음악 예고
  • 배수경
  • 승인 2024.04.16 14: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블 타이틀곡 '미로', '로즈' 수록
세련+대중적 음악 예고...높은 완성도 자신
멤버들이 직접 곡 선정...색다른 매력 선보일 것
라포엠 새 싱글 ‘MIRROR’ 아트워크.스튜디오 잼(Studio JAMM)제공
라포엠 새 싱글 ‘MIRROR’ 아트워크.스튜디오 잼(Studio JAMM)제공

 

크로스오버그룹 라포엠(LA POEM)이 오는 24일 싱글앨범 ‘MIRROR’(미로)를 발매한다.

‘미로’(MIRROR)는 라포엠(박기훈·유채훈·정민성·최성훈)이 지난해 10월 데뷔 첫 창작 가곡 앨범 ‘시·詩·POEM’ 발매 이후 약 6개월 만에 내놓는 신보로 ‘성악 어벤져스’ 라포엠의 아이덴티티를 투영하는 동시에, 트렌디하면서도 세련된 음악으로 새로운 변신을 할 예정이다.

라포엠 새 싱글 ‘MIRROR’ 트랙리스트.스튜디오 잼(Studio JAMM)제공

지난 15일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 트랙리스트에 따르면 이번 싱글에는 더블 타이틀곡 ‘미로’(Mirror)와 ‘로즈’(Rose)가 담긴다. 앨범 아트워크 속 핑크와 블루의 세련된 조화를 통해 알 수 있듯이 라포엠은 트렌디한 음악으로 변화를 보여준다는 각오다. 그동안 순차적으로 선보여온 거울로 만들어진 장미와 뫼비우스의 띠를 연상케하는 가시 이미지 등 티징 콘텐츠는 두 곡을 형상화한 오브제이다.

타이틀곡 ‘미로’(Mirror)는 아이브의 ‘애프터 라이크’(After LIKE)를 탄생시킨 서지음 작사가와 노르웨이 출신 작곡진이 다시 한번 뭉쳐 완성한 곡으로, 세련된 비트가 특징이다. 또 다른 타이틀곡 ‘로즈’(Rose)는 라포엠이 지난해 발매한 미니 2집의 타이틀곡 ‘닻'(Anchor)으로 호흡을 맞췄던 브라더수와 김진아(Jina)가 다시 한번 화력을 보태 최상의 시너지를 낸다. 

타이틀곡이 공개되자 그동안 앨범명 'MIRROR'를 '미러'가 아닌 '미로'로 표기하는 이유에 대해 궁금해 했던 팬들은 "'미로', '로즈' 제목을 아래 위로 배치하면 그것 자체로 거울 효과"라며 흥미로운 해석을 남기기도 했다. 또한 "작곡작사가 라인업만 봐도 너무 기대가 된다"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라포엠은 더블 타이틀곡으로 상반된 분위기를 보여주면서도, 목표를 향한 갈망을 마치 한 편의 러브스토리처럼 감각적으로 풀어낸다. 소속사 스튜디오 잼은 “라포엠이 새 싱글을 통해 이지 리스닝 음악을 선보인다. 대중들에게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기 위해 멤버들이 그 어느 때보다 고심 끝에 신중히 곡을 선정한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라포엠은 그간 각기 다른 음역대로 빚어낸 고품격 하모니와 과감한 장르적 결합으로 크로스오버씬에서 새로운 지평을 열며 독보적인 입지를 굳혀왔다. 음원 뿐 아니라 공연과 방송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며 리스너들을 사로잡아온 라포엠이 색다른 변신을 예고한 만큼 또 한번의 ‘라포엠 매직’을 일으킬 신보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라포엠 새 싱글 ‘미로’는 오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CD를 대신해 친환경 앨범인 플랫폼 앨범으로 발매된다.

이후 오는 5월 18일~19일, 24일~26일 총 5일간 서울 강남구 코엑스 신한카드 아티움에서 OST 콘서트 ‘여름밤의 라라랜드2’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배수경기자 micbae@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