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볼펜·라이터부터 생리대·가공란까지 유통가 가격 인상 러시
편의점 볼펜·라이터부터 생리대·가공란까지 유통가 가격 인상 러시
  • 강나리
  • 승인 2024.04.16 17: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 볼펜·라이터부터 생리대·가공란까지 유통가 가격 인상 러시



식품·생필품 제조업체들이 줄줄이 제품 가격 인상에 나섰다.

1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볼펜과 라이터, 생리대 등 생필품과 가공란 소비자 가격이 내달 1일 일제히 인상된다. 원부자재 가격 인상에 납품단가가 오른 영향이다.

CU·GS25·세븐일레븐·이마트24 등 대형 편의점 4사에 따르면, 내달 1일부로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모나미 153볼펜 가격이 300원에서 400원으로 100원(33%) 인상된다. 스틱볼펜도 500원에서 600원에 판매된다.

스위트돌라이터는 800원에서 900원으로, 미니돌라이터도 600원에서 700원으로 100원씩 값이 오른다.

도루코 페이스면도기는 1천900원에서 2천100원으로 200원(10.5%), 페이스4면도기(3입)는 5천200원에서 5천700원으로 500원(9.6%) 각각 인상된다.

뉴트로지나 딥클린포밍클렌저(100g) 가격은 9천900원으로 현재 8천900원보다 1천원(11.2%) 오른다. 이 외에도 엘지유니참의 ‘쏘피 바디피트 내몸에 순한면’ 생리대 중간 크기(4개)는 2천400원에서 2천600원으로, 대 사이즈(16개)는 9천400원에서 9천900원으로 각각 오른다.

이들 제품의 편의점 소비자 가격이 일제히 상향 조정되는 것은 원부자재 가격이 올라 제품 납품가격이 동반 인상된 데 따른 조치다. 납품단가가 높아지면 그만큼 소비자 가격이 높아진다.

가공란 가격 역시 인상된다. 계란 2개가 들어있는 감동란과 죽염동 훈제란은 각각 2천200원에서 2천400원으로 200원(9.1%)씩 오른다. 햇닭알로 만든 녹차훈제란(3개)은 2천900원에서 3천200원으로 300원(10.3%) 오를 예정이다.

편의점 업계 관계자는 “인상 시점 및 인상 폭은 편의점 4사에 동일하게 적용되며 업체별로 취급하는 품목과 취급하지 않는 품목이 있다”고 설명했다.

외식업계에도 가격 인상 움직임이 일고 있다. 지난 15일 치킨 프랜차이즈 굽네는 치킨 9개 제품 가격을 일제히 1천900원씩 올렸고, 파파이스도 제품 가격을 평균 4%(100~800원) 인상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