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의 밝고 경쾌한 선율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의 밝고 경쾌한 선율
  • 황인옥
  • 승인 2024.05.14 2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음악회 시리즈
18일 범어도서관 야외광장
내달 4일 대구보훈병원 강당
소프라노 배진형
소프라노 배진형
바리톤 이호준
바리톤 이호준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와 지휘자 서찬영.

(재)수성문화재단 수성아트피아(관장 박동용)는 2024 꿈의 오케스트라 프로젝트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 찾아가는 음악회 시리즈’를 18일 오후 2시 범어도서관 야외광장과, 6월 4일 오후 3시 대구보훈병원 대강당에서 각각 진행한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자립거점 기획사업 ‘꿈의 향연’ 사업의 일환으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에선 지역민들과 의료계 종사자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이날 공연에선 싱그러운 봄인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밝고 경쾌한 음악으로 구성한다. 요한 슈트라우스 2세 ‘봄의 소리 왈츠’, 브람스 ‘헝가리무곡 5번’, 카치니·바빌로프 ‘아베마리아’ 등 우리 귀에 친숙한 명곡들과 비제 오페라 ‘카르멘’ 중 ‘투우사의 노래’, 레하르 오페레타 ‘유쾌한 미망인’ 중 ‘입술은 침묵을 지키고’, 요한 슈트라우스 2세 오페라타 ‘박쥐’ 중 ‘친애하는 후작님’와 같은 오페라 속 명곡들을 만난다.

수성아트피아 상주단체인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는 2013년 ‘엘 시스테마’ 교육에 모태를 두고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사업 ‘꿈의 오케스트라’로 시작됐다. 현재 시행 11년차를 맞았으며, 오케스트라 자립거점기관으로써 서찬영 지휘자를 필두로 59명의 단원과 13명의 교육전문음악가들로 구성됐다.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는 지금까지 600여명의 단원을 배출했고, 지역 내 우수한 청소년 오케스트라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지역 내 꿈의 오케스트라 자립거점기관으로는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가 유일하며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에서 2천5백만원의 국비를 지원받아 이번 공연을 기획했다. 입장료 전석 무료.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