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5·18 왜곡 못하도록 헌법 수록 흔들림 없이 추진"
이재명 "5·18 왜곡 못하도록 헌법 수록 흔들림 없이 추진"
  • 이지연
  • 승인 2024.05.18 11: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44주년인 18일 "더 이상의 5.18 폄훼와 왜곡이 발붙이지 못하도록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그래야 다시 이 땅에서 비극의 역사가 반복되지 않을 것이며, 그것이 '산 자'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오월 영령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헛되지 않게 하는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통한의 44년, 폭력보다 강한 연대의 힘으로 다시 태어난 5·18 정신을 되새긴다"면서 "민주 영령들의 넋을 추모하고 유가족들에게도 깊은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했다.

이어 "어떤 권력도 국민을, 진실을 이길 수 없다는 자명한 진리를 마음에 새긴다. 역사의 법정에 시효란 없고 온전한 진상규명만큼 완전한 치유는 없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5·18의 진상을 낱낱이 밝히는 데 앞장서고 국가폭력 범죄는 반드시 단죄받는다는 상식과 원칙을 바로 세우겠다"고 강조했다.

황정아 대변인도 논평에서 "이제 더는 5.18민주화운동이 왜곡 당하지 않도록 민주주의의 후퇴를 막기 위해서 5.18 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에 나서야 한다"며 "22대 국회 임기 중에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정부·여당이 전향적인 자세로 논의에 응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지연기자 ljy@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