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X다현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한국판, 크랭크인
진영X다현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한국판, 크랭크인
  • 김민주
  • 승인 2024.06.10 13: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영X다현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한국판, 크랭크인
영화사 테이크 제공
인기 대만 영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이하 ‘그 시절’)의 국내 리메이크 판 크랭크인 소식이 전해졌다.

10일 영화사 테이크는 “영화 ‘그 시절’이 지난 3일 크랭크인 했다”고 전하며 주연으로 캐스팅된 그룹 B1A4 출신 배우 진영과 트와이스 다현의 투샷 스틸을 공개했다.

‘그 시절’은 선아(다현)에게 고백하기까지 수많은 날을 보낸 철없던 진우(진영)의 열여덟 첫사랑 스토리를 그린다. 아이돌 출신인 두 배우의 캐스팅 확정으로 일찍부터 화제를 모았던 터, 이번 공개된 스틸 또한 풋풋한 순정 케미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넷플릭스 ‘스위트 홈’ 시리즈 등 다양한 작품에서 색깔 있는 연기를 보여준 진영은 이번 작품에서 노는 게 제일 좋았던 10대 시절과 20대의 진우를 연기하며 깨방정 매력부터 첫사랑에 설레고 아파하는 감성까지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진영과 함께 첫사랑 설렘주의보를 내릴 다현은 수줍으면서도 강단 있는 캐릭터인 선아를 섬세하게 그려내며 ‘국민 첫사랑’의 타이틀을 이어갈 것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진영은 “평소에 너무 애정하는 작품에 캐스팅되어 기쁘다. 영화의 감성을 그대로 살릴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며 크랭크인 소감을 전했다. 다현 역시 “훌륭한 작품으로 스크린을 통해 인사드리게 되어 영광이다. 너무나 설레이고 선배님들과 최상의 호흡으로 좋은 작품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그 시절’은 크랭크인 전부터 인도네시아, 싱가폴, 말레이시아, 태국 등 8개국에 해외 선판매를 성사시키는 쾌거를 이뤘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