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급식소서 랩 배우는 칠곡 어르신들
무료급식소서 랩 배우는 칠곡 어르신들
  • 박병철
  • 승인 2024.06.17 11: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사랑의 집 ‘식전 5분 랩’
비트 맞춰 힘찬 추임새·손짓
음악 즐기려 급식소 찾기도
묵는데
칠곡군 무료급식소 칠곡사랑의 집에서 식사전 즐거운 마음으로 빠른 음악에 맞춰 랩을 하고 배식한다.

경북 칠곡군에 랩하는 할머니 등장에 이어 랩하는 무료급식소가 등장해 주목 받고 있다.

17일 경북 칠곡군에 따르면 군 내 무료 급식소인 ‘칠곡사랑의 집’은 지난 4월부터 식전 랩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 어르신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랩을 배우기위해 급식소를 찾은 어르신도 있을 정도다. 이에 월~금 오전 11시30분이면 120여 명의 어르신이 급식소를 가득 메운다.

빠른 비트의 음악이 재생되면 어르신들 중 소싯적 춤에 일가견이 있어 보이는 어르신이 한 둘 나와 분위기를 주도한다. 어르신들은 저마다 머리 위로 손을 올리며 “헤이 요”를 외친다. 시간을 거스른 듯 젊고 활기찬 추임새와 손짓 등이 장소를 흥겹게 달군다. 5분에 걸친 랩 프로그램이 끝나면 본격적인 배식이 이어진다.

이번 프로그램은 칠곡군에서 불고 있는 ‘할매 랩’ 열풍에 이어 마련됐다. 현재 칠곡군에는 세계 주요 외신에서 ‘K-할매’라고 불리고 있는 평균연령 85세의 수니와 칠공주를 비롯해 다섯팀의 할머니 랩 그룹이 활동하고 있다.

박병철기자 pbcchul@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