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3월27일 월요일    단기 4350년 음력 2월29일(癸丑)
오피니언미디어포커스

‘그것이 알고 싶다’ 신동욱, 박지만, 정윤회

기사전송 2016-12-18, 20:47:34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그것이
대통령 5촌 살인사건의 진실은 무엇일까?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대통령 5촌간 살인사건과 육영재단을 둘러싼 갈등의 진실을 추적했다. 17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죽거나, 혹은 죽이거나-대통령 5촌 살인사건 미스터리’ 편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2011년 북한산 국립공원 주차장에서 참혹한 시체로 발견된 박용철씨의 사건이 공개됐다. 그는 당시 한나라당 대선 후보였던 박근혜 대통령의 5촌 조카였다. 경찰은 전날 박용철씨와 함께 술자리를 가졌던 사촌형 박용수씨를 용의자로 의심하고 추적했다. 하지만 박용수씨도 북한산 중턱에서 목을 매 사망한 채로 발견됐다.

당시 경찰은 두 사촌 사이에 갈등으로 일어난 살인사건으로, 사촌 형인 박용수씨가 동생 박용철씨를 계획적으로 살해한 후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수사 종결했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기획자가 있다. 박용철을 살해하고 바로 뒤이어 박용수를 살해할 계획을 가지고 있는 기획자가 있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제보자들에 따르면 두 사람의 죽음이 육영재단과 연관이 있다고 말했다. 박용철은 당시 한나라당 대선 후보였던 박근혜 대통령을 경호했다. 이 시기에 박근혜 대통령의 여동생이자 육영재단 이사장이었던 박근령 씨는 공화당 신동욱 총재(박근혜 대통령의 제부)와 결혼했다. 이후 육영재단의 소유권을 두고 박지만 회장과 신동욱 총재가 재판을 진행하던 중이었다.

육영재단 일로 박지만 회장을 도왔던 박용철씨는 당시 신동욱 총재 무죄를 입증할 결정적인 녹음파일을 갖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사건에 대해 잘 아는 변호인은 “박용철씨는 진실을 함구하는 댓가로 박지만에게 20억 원을 요구했지만 약속은 이루어지지 않았다”며 “이후 박용철씨가 법정에 나가 진술하고 재판에서 관련 증거를 제출하겠다는 말을 남겼지만 출석을 앞두고 살해당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제작진은 자신을 박용철의 최측근이라 소개한 J씨를 두바이에서 만났다. J씨는 박용철이 증거를 가지고 당시 대선을 앞둔 박근혜 캠프와 정윤회를 상대로 거래를 했다고 말했다. 그는 “정윤회와 통화하는 걸 몇 번 들었다”며 “박용철이 박근혜 대통령 지인이었던 정윤회로부터 증언을 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천만 달러를 받는 협상 조건을 제시받았다고 주장했다.

<논설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