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4월22일 일요일    단기 4351년 음력 3월7일(甲申)
오피니언포토에세이

山寺의 雪景

기사전송 2018-02-25, 21:41:52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김기성-산사의설경



김기성
김기성
한국사진작가협회원




산사에 눈이 내린다.

하늘에서 소록소록 내리는 눈이

배롱나무가지 위에도…

빠알간 연등 위에도…

절 마당을 걸어가는 보살님의 머리에 佛心과 함께 하얀 눈이 내린다.



진홍빛 등(燈)과 순백의 조화 만연사는 전라남도 신안 도초도에 있는 그다지 오래되지 않는 절이다. 백양사 말사로 1948년에 지어졌다.

이 절이 유명한 이유는 대웅전 앞 배롱나무의 진홍빛 등과 하얀 눈의 환상적인 풍광이 아닐까 생각한다. 눈 내리는 날이면 전국의 사진 애호가들을 남도로 이끈다. 오가는 바닷길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으로 조용한 겨울바다의 정취를 만끽하기에 제격이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