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15일 금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28일(丙子)
정치종합

보수 야당 “박정희 탄신 100돌 우표 발행해야”

기사전송 2017-08-10, 21:20:00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한국당 이어 바른정당도 가세
“작년 결정사항 철회는 문제”
박정희전대통령탄생100주년기념우표관련기자회견
바른정당 권오을 최고위원이 10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박정희 전 대통령 탄생 100주년 기념우표 발행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오는 17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100일을 맞아 기념 우표가 발행되는 가운데 보수 야당이 최근 우정사업본부로부터 취소됐던 박정희 전 대통령 탄생 100주년 기념 우표에 대한 발행을 촉구하고 나섰다.

바른정당 최고위원인 권오을 경북도당 위원장은 10일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국가 정책의 일관성이 지켜져야 한다”며 “철회된 박정희 탄신 100주년 기념 우표는 발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권 위원장은 “지난해 우정사업본부 우표발행 심의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결정된 박정희 대통령 탄신 100주년 기념우표 발행 계획이 지난달 똑같은 위원들로 구성된 심의위원회에서 철회 결정을 내렸다는 것은 문제”라며 “실체적 위법성이나 절차적 위법성이라는 지적을 떠나 탄핵과 정권교체라는 정치적 사유에 따른 결정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어 “초대 이승만 대통령부터 역대 대통령 취임 기념 우표는 발행되어 왔기 때문에 시비나 논쟁 거리가 될 수는 없다”며 “박정희 전 대통령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으로 명성에 빛이 바랬지만 산업화와 경제성장에 대한 업적과 성과 그리고 평가가 끝난 그 시대의 역사는 부인할 수 없다”고 말했다.

권 위원장은 “모든 국가 기관이 전 정권에서 결정한 국가 시책을 정권 교체와 정치적 환경 변화에 따라 변경한다면 국가의 영속성과 정책의 일관성을 심히 훼손해 국익 손상과 국민의 갈등을 증폭시킬 뿐”이라고 말했다.

앞서 자유한국당 백승주(경북 구미갑)·장석춘(경북 구미을) 의원은 9일 박정희대통령생가보존회에서 주관하고 서울역에서 진행 중인 ‘박정희 대통령 탄생 100돌 기념우표발행촉구 10만 서명운동’에 동참했다.

장 의원은 “합법적 절차로 만장 일치된 기념우표 발행 사업을 백지화한 이번 우정사업본부의 행태는 여야 정쟁을 넘어 국론분열까지 번질 수 있는 대단히 중대한 사안”이라고 우려했다.

김지홍기자 kjh@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