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9월22일 금요일    단기 4350년 음력 8월3일(壬子)
스포츠야구

황재균, 트리플A서 만루 홈런…시즌 9호째

기사전송 2017-08-20, 21:54:52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앨버커키전 선발 출전
시즌 타율 0.291로 올라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재진입을 노리는 황재균(30)이 만루 홈런을 터뜨리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산하 트리플A 새크라멘토 리버캐츠에서 뛰는 황재균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새크라멘토 랠리 필드에서 열린 앨버커키 아이소톱스(콜로라도 로키스 산하)와 홈 경기에 5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1홈런) 4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트리플A 시즌 타율은 0.288에서 0.291로 올랐다.

그랜드슬램은 첫 타석에서 나왔다.

황재균은 1-0으로 앞선 1회 말 무사 만루에서 중견수 뒤 담장을 넘기는 홈런을 폭발했다. 트리플A 시즌 9호 홈런이다.

6-0으로 앞선 2회 말 2사 2루에서는 우익수 뜬공으로 돌아섰고, 7-0으로 점수 차가 벌어진 5회 말 선두타자로 나와서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7회말 무사 1루에서는 중전 안타로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완성했다. 이후 3루까지 진루했지만 득점하지는 못했다.

새크라멘토는 그랜드슬램으로 4타점을 쓸어담은 황재균의 맹활약에 힘입어 8-0으로 완승했다.

연합뉴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