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골키퍼 황인재 9월 ‘최고의 선방’
김천 골키퍼 황인재 9월 ‘최고의 선방’
  • 승인 2022.10.04 22: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K 선방지수 3.64 1위
프로축구 김천 상무의 수문장 황인재(28)가 9월 K리그1에서 최고의 선방을 펼친 것으로 나타났다.

황인재는 4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이 공개한 K리그1 9월 ‘GK 선방지수’에서 3.64로 1위를 차지했다.

선방지수는 골키퍼에게 날아오는 유효슈팅의 기대 득점값(xGOT, Expected Goal on Target)에서 해당 골키퍼가 허용한 실점을 뺀 수치다.

피유효슈팅의 기대 득점값이 높을수록 막아내기 어려운 슈팅을 많이 맞이한 것이고, 실점이 적을수록 막은 슈팅이 많은 것이다.

선방지수가 양수(+)인 경우 예상 실점보다 적은 골을, 음수(-)인 경우 예상 실점보다 더 많은 골을 내줬다는 의미다.

황인재는 9월 3경기에 출전해 유효슈팅을 22차례 맞이했고, 이에 대한 기대 실점값은 7.64였으나 실제로는 4골만 내주며 선방했다.

특히 제주 유나이티드와 31라운드에서 전반 37분 윤빛가람의 페널티킥을 포함해 유효슈팅 8개 중 7개를 막았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